2017.04.21 (금)

  • -동두천 16.4℃
  • -강릉 16.6℃
  • 맑음서울 16.6℃
  • 구름조금대전 15.3℃
  • 구름많음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8.0℃
  • 구름많음광주 18.2℃
  • 구름많음부산 19.7℃
  • -고창 15.7℃
  • 흐림제주 16.4℃
  • -강화 13.8℃
  • -보은 13.9℃
  • -금산 13.6℃
  • -강진군 17.8℃
  • -경주시 18.0℃
  • -거제 17.8℃

경남도 농업기술원, 딸기 품종별 수명주기 조사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경상남도농업기술원은 도내 대표 소득작목으로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딸기산업의 지속적인 지원을 위해 다양한 딸기 품종별 수명주기를 조사했다고 밝혔다.

도 농업기술원은 딸기 주산지역인 논산, 진주, 산청, 밀양, 하동, 홍성, 담양 등 딸기재배 농가 195명의 표본을 조사했다.

딸기 품종별 경제적 수명주기 결과를 살펴보면, ‘설향’ 품종은 2005년 품종등록과 함께 육묘의 용이성과 높은 수량성(3,918kg/10a), 흰가루병에 강한 특성 등으로 인하여 그 재배면적 점유율은 약 80%로 성장기에 있다.

‘매향’ 품종은 당도(11.4°Bx)가 높고 단단한 정도(12.7g/mm2)가 강하여 진주 지역을 중심으로 수출용으로 주로 재배되고 있으며 그 점유율은 약 10%로 성숙기에 있다.

‘장희(章嬉)’는 일본에서 육성한 품종으로 2000년대 초·중반까지 40∼50%대 높은 점유율을 보였으나, 2005년 ‘설향’ 품종 등장으로 점차 감소하여 쇠퇴기에 접어들고 있는 추세이지만 조기생산 재배양식에 적합하여 현재 경남 산청 일부지역 등을 중심으로 재배되고 있다.

최근 국산딸기 신품종은 성주과채류 시험장에서 육성한 ‘싼타(Ssanta)’와 전남 담양에서 육성한 ‘죽향’이 각각 1% 정도를 점유하고 있으며, 최근 도 농업기술원에서 육종한 ‘금실’이 농가에서 큰 호평을 받고 있는 도입기에 있다.

딸기 재배농가의 다양한 품종 선택시 중요도와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지역간, 품종간 차이는 있지만 판매 용이성, 소비자 선호, 수량, 품질 순으로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었고, 상대적으로 병해충 관리와 재배편리성은 중요도와 만족도가 낮았다고 도 농업기술원은 전했다.

우리나라 딸기 재배면적은 현재 6,403ha로 지난 1980년대 초보다 1,300ha가 감소하였지만, 단위당 생산량(kg/10a)은 크게 증가하였으며, 1980년대 초 1,000kg 수준에서 2006년 이후 3,000kg를 웃돌았다.

이는 1980년대 초반 노지재배에서 1980년대 후반 이후 시설하우스 재배로 전환하였고, 수경재배 기술 도입과 농가 기술수준 향상, 신품종 육성 등 노력이 있었기 때문이다. 도내 딸기 재배면적은 2,280ha, 67,762톤으로 전국 재배면적대비 35.6%를 차지하고 있다.

박길석 도 농업기술원 연구사는 “이번에 조사된 경제적 수명주기 조사결과를 토대로 장기적으로 딸기 재배 편리성 향상을 위하여 품종별 매뉴얼 개발 및 병해충 문제 개선 노력과 함께 소비자가 선호하는 품종을 지속적으로 육성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광주 에너지신산업 허브 도시 가속 페달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광주광역시는 20일 국토교통부 중앙도시계획위원회가 광주의 미래 먹거리 산업기반 구축과 에너지 신산업의 중심이 될 남구 도시첨단 지방산업단지 94만4000㎡에 대해 개발제한구역 해제를 결정해 본격적인 사업추진이 가능해졌다고 밝혔다. 남구 도시첨단 지방산단은 총면적 94만4000㎡ 규모로 2016년 12월에 착공한 남구 도시첨단 국가산단과 더불어 한전을 중심으로 한 에너지 관련 산업의 배후 산단이자 지역전략 산업인 에너지 신산업 중심 산업단지로 본격 조성된다. 이번에 그린벨트가 해제된 남구 도시첨단 지방산단은 융복합 소재분야인 전력변환기술(HVDC), 에너지 저장시스템, 배전자동화시스템, 에너지 사물인터넷 등 에너지 변환·저장·통합 기술기업이 집적화 되며, 이를 통해 광주시는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할 세계적인 에너지 허브도시로 도약할 기회를 마련한다는 복안이다. 남구 도시첨단을 중심으로 한 에너지밸리 산업단지에 ㈜에스디전자 등 53개 기업이 실 입주를 위한 토지매입 의향서를 제출하는 등 경쟁력 있는 에너지 관련기업들과 연구기관들의 투자와 관심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 국가산업단지에는 한국전기연구원 광주분원, 한국기초과

인천시, 관내 환경분야 측정대행업소 정도관리 교육 실시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인천광역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4월 20일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에서 실시하는 2017년 정도관리 현장평가 대상인 관내 측정대행업소에 대한 사전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보건환경연구원은 환경부 인증 정도관리 적합기관으로 『환경시험·검사기관 정도관리 운영 등에 관한 규정』제4조에 의거하여 12명의 평가위원들이 국립환경과학원장으로부터 권한을 위임받아 측정대행업체에 대한 현장평가를 지원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관내 업체의 평가준비에 도움을 주고자 관계자들에게 매년 1회 정도관리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정도관리란 연 1회 실시되는 표준시료의 분석능력에 대한 ‘숙련도평가’와 3년 주기로 기관을 직접 방문하여 품질시스템을 확인하는‘현장평가’로 구성되는 인증제도로 시험·검사기관이 측정, 분석값에 대한 신뢰도를 확보하기 위하여 규정된 관련법에 근거한 주기적인 검증 및 평가를 받는 일련의 과정이다. 정도관리 결과 부적합 판정을 받은 시험·검사기관은 통보받은 날부터 해당 시험·검사 업무를 할 수 없고, 부적합한 사항을 개선·보완하여 정도관리 적합판정을 받아야 업무를 재개할 수 있다. 이번 교육은 올해 현장평가 대상인 관내 8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