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0 (목)

  • -동두천 16.9℃
  • -강릉 17.0℃
  • 흐림서울 17.2℃
  • 흐림대전 13.9℃
  • 흐림대구 18.5℃
  • 구름많음울산 18.8℃
  • 광주 16.1℃
  • 흐림부산 16.8℃
  • -고창 14.1℃
  • 흐림제주 16.2℃
  • -강화 17.0℃
  • -보은 14.6℃
  • -금산 14.1℃
  • -강진군 16.7℃
  • -경주시 20.3℃
  • -거제 19.8℃

경제

해수부, 포항 영일만항에 국제여객 부두 만든다

4월 말 공사 발주... 국비 454억 투입하여 2020년까지 완공 목표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해양수산부는 포항 영일만항에 올해 4월부터 국비 454억 원을 투입하여 2020년까지 최대 5만 톤급 국제여객선이 접안 할 수 있는 국제여객 부두를 짓는다고 밝혔다.

영일만항은 ‘중국 동북3성 - 러시아 연해주 - 일본 서안’을 잇는 환(環)동해 경제권의 중심에 위치하고 있다. 이곳에 국제여객 부두가 완공되면, 러시아·중국·일본을 연결하는 환(環)동해권 국제여객 항로가 마련되어 새로운 크루즈 기항지로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영일만항이 있는 포항지역은 경주?안동?대구 등 주요 도시와 인접해 있으며, 지난 2015년 포항?서울 간 KTX가 개통되면서 내륙교통의 요지로 발전하고 있다. 해양수산부는 이러한 지리적 장점을 활용하여 영일만항 인근의 주요 관광지와 연계한 프로그램을 마련함으로써 관광객을 유치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허명규 해양수산부 항만개발과장은 “철강산업 대표 도시로만 여겨져 왔던 포항이 국제여객 부두를 갖춘 관광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37살 강동구청 2청사 등 17개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서울 강동구청 제2청사 등 17개 노후 공공건축물이 에너지 성능을 높여 냉난방 비용을 절감하고 내부 쾌적성을 향상할 수 있는 ‘그린리모델링 사업’대상으로 선정됐다. 국토교통부는 이번에 선정된 17개의 공공건축물을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이용하는 건축물의 모범사례로 조성하기 위해 컨설팅, 공사비 지원, 진행 단계 모니터링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 사업은 중앙행정기관 및 지자체, 공공기관이 소유·관리하는 기존건축물을 대상으로 총 60건을 응모 받아 그린리모델링 창조센터 (한국토지주택공사(LH)) 심의위원회*의 1차 및 2차 평가를 통해 최종 선정됐다. 올해는 시공지원 부문에 서울강동구청 제2별관(舊 강동경찰서)등 3개소와 사업기획지원 부문에 공군 조종사 숙소 등 14개소를 선정하여 총 7억 2천만 원의 국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시공지원은 단열, 고성능 창호교체 등 건축물의 에너지성능 개선에 필요한 공사비를 지원함으로써 건축물의 에너지를 절감하고 근무여건을 개선하는 사업으로, 시공 이후에는 견학코스를 개방하는 등 그린리모델링의 효과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 이번에 선정된 서울 강동구청 제2청사는 19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