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0 (목)

  • -동두천 16.9℃
  • -강릉 17.0℃
  • 흐림서울 17.2℃
  • 흐림대전 13.9℃
  • 흐림대구 18.5℃
  • 구름많음울산 18.8℃
  • 광주 16.1℃
  • 흐림부산 16.8℃
  • -고창 14.1℃
  • 흐림제주 16.2℃
  • -강화 17.0℃
  • -보은 14.6℃
  • -금산 14.1℃
  • -강진군 16.7℃
  • -경주시 20.3℃
  • -거제 19.8℃

국제

해수부, 21일 거제서 민·관·군 합동 해적진압 훈련 개시

아덴만 파병 앞둔 대조영함, 17,000톤급 국적 상선 1척 등 투입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해양수산부(이하 해수부)는 21일(금) 오전 11시부터 경남 거제도 앞 해상에서 해군, 민간선사 등과 함께 국적선박의 피랍에 대비한 해적진압 훈련을 실시한다고 전했다.

훈련은 국적선박이 소말리아 인근 해역에서 해적에 피랍되는 상황을 가정하여 ①해적의 본선 접근상황 신고 및 구조 요청 ②해수부와 해군의 해적선박 식별 및 경고 사격 ③선박 피랍상황 확인 ④해군의 본선 침투 및 해적 진압 ⑤선원구출 순으로 진행된다.

해양수산부·해군·해운선사의 훈련요원 350여 명이 참여하는 이번 훈련에는 17,000톤급 국적 상선 1척과 다음달 5월 2일 아덴만으로 출항 예정인 4,400톤급 대조영함, 고속단정 및 링스헬기 등이 투입된다.

청해부대를 포함한 다국적 연합 해군이 해적퇴치 활동을 벌이고 있는 소말리아 해역에서는 2015년과 2016년 해적공격이 각각 0건, 2건에 불과했으나 올해 3월에서 4월 사이 총 5건의 해적공격사고가 발생, 2척이 해적에 피랍되는 등 해적활동이 재개되고 있다.

해양수산부는 해적대응 역량 강화를 위해 해군과 합동으로 연 3회 해적진압 훈련을 실시하는 한편, 우리나라 선박과 선원의 해적피해 예방을 위해 전 세계 해적피해 발생 동향, 해적피해 예방 및 대응 요령 등을 수록한 '해적피해 예방·대응 지침서'를 제작하여 배포하고 있다.

최성용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관리과장은 “최근 소말리아 해역 등에서의 해적 공격 사고가 증가하고 있는 만큼, 우리 선원과 선박을 보호하기 위한 합동 훈련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라며, “해적위험해역을 통항하는 우리 선박들은 정부가 마련한 해적피해 예방·대응지침을 적극적으로 이행하여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37살 강동구청 2청사 등 17개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서울 강동구청 제2청사 등 17개 노후 공공건축물이 에너지 성능을 높여 냉난방 비용을 절감하고 내부 쾌적성을 향상할 수 있는 ‘그린리모델링 사업’대상으로 선정됐다. 국토교통부는 이번에 선정된 17개의 공공건축물을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이용하는 건축물의 모범사례로 조성하기 위해 컨설팅, 공사비 지원, 진행 단계 모니터링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 사업은 중앙행정기관 및 지자체, 공공기관이 소유·관리하는 기존건축물을 대상으로 총 60건을 응모 받아 그린리모델링 창조센터 (한국토지주택공사(LH)) 심의위원회*의 1차 및 2차 평가를 통해 최종 선정됐다. 올해는 시공지원 부문에 서울강동구청 제2별관(舊 강동경찰서)등 3개소와 사업기획지원 부문에 공군 조종사 숙소 등 14개소를 선정하여 총 7억 2천만 원의 국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시공지원은 단열, 고성능 창호교체 등 건축물의 에너지성능 개선에 필요한 공사비를 지원함으로써 건축물의 에너지를 절감하고 근무여건을 개선하는 사업으로, 시공 이후에는 견학코스를 개방하는 등 그린리모델링의 효과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 이번에 선정된 서울 강동구청 제2청사는 19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