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19 (수)

  • -동두천 14.6℃
  • -강릉 16.6℃
  • 맑음서울 15.3℃
  • 황사대전 15.3℃
  • 황사대구 16.8℃
  • 맑음울산 17.3℃
  • 황사광주 17.4℃
  • 맑음부산 16.9℃
  • -고창 15.2℃
  • 황사제주 16.8℃
  • -강화 14.3℃
  • -보은 14.7℃
  • -금산 14.7℃
  • -강진군 17.3℃
  • -경주시 16.7℃
  • -거제 17.6℃

국제

남경필 지사, 아세안 신흥시장 개척 위해 싱가포르·태국 방문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대내외적으로 급변하고 있는 무역환경에 대응하고, 아세안 신흥시장 개척과 수출시장 다변화를 위해 잠시 멈춰 있던 지방외교 엔진에 다시 불을 붙였다.

남 지사는 오는 23일부터 28일까지 4박6일간의 일정으로 싱가포르와 태국을 방문한다.

아세안(ASEAN)은 2016년 기준 인구 6억3천만(세계 3위), GDP 2조7천억 달러(세계 7위)의 거대 시장으로 지역을 하나의 시장, 하나의 생산거점으로 묶기 위해 지난 2015년말 아세안경제공동체(AEC)를 공식 출범했다.

남 지사는 2015년 인도네시아와 싱가포르, 2016년 베트남, 라오스, 미얀마를 방문해 아세안 신흥시장 공략을 위한 전략적인 행보를 이어왔으며, 이번이 3번째 방문이다.

남 지사는 우선 싱가포르에서 반도체용 케미컬 회사인 B사와 투자유치 MOU를 체결하고, 세계 최대 화교네트워크인 싱가포르중화상공회의소(SCCCI) 회장과 투자통상 협력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어 인도차이나 반도 중앙에 위치해 물류 허브로 주목받는 태국을 방문한다. 태국은 아세안(ASEAN) 중 가장 개방된 나라이며, 라오스·캄보디아·미얀마 등 국경이 인접한 나라에서 태국 통화를 인정하는 등 국경 무역이 활발한 시장이다. 동남아 최대의 뷰티시장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 가을에도 ‘K-뷰티엑스포’를 개최할 예정이다.

남 지사는 태국 치앙마이에서 주지사를 만나 치앙마이주와 한-태 산업디자인 지원사업 공동추진 및 경제·관광 등 상호교류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하고, 경기도 관광공사는 태국북부관광청장과 관광산업협력 MOU를 체결한다.

방콕에서는 양 지역 간 유망 스타트업 기업의 상호 진출 지원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태국디지털진흥원을 방문하고 화교계 글로벌 대표회사인 A사의 고위관계자와 면담한다. 또한 경기도에서 파견한 여성기업 아세안 통상촉진단 종합상담회 현장을 방문하고 태국 관광산업 관계자 간담회를 개최해 태국 기업, 정부 및 관광업계 관계자를 대상으로 경기도 관광을 홍보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금번 싱가포르·태국 방문은 ‘통상·투자·관광·외교 분야를 아우르는 전략적 신시장 개척을 위한 행보”라며 “아세안 지역과 우호적 관계를 구축하고 적극적인 판로개척, 대체시장 발굴, 투자유치 등 도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7번에 걸친 현지 정부, 기업 등과의 면담을 통해 3,500만불의 투자유치 MOU를 체결, 400명 이상의 직간접 고용을 창출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국토부·상주시·LH 공공건축물 리뉴얼 2차 선도사업 MOU 체결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국토교통부·상주시·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와 ‘공공건축물 리뉴얼 2차 선도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18일(화)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원활한 사업추진 및 성공모델의 조속한 확산을 위해 2차 선도사업지구 2곳* 중 상주시와 우선 체결했으며 향후 부산광역시와의 업무협약도 진행할 예정이다. * 선도사업지구는 상주시 (구)잠사곤충사업장, 부산시 농업기술센터로 총 2곳 공공건축물 리뉴얼 2차 선도사업은 ‘제8차 무역투자진흥회의(2015년 7월 9일)’에서 발표한 건축투자활성화의 후속조치로 ‘노후 공공건축물 민관 복합개발’의 선도적 성공모델 창출을 위해 시행중에 있다. 상주시청 인근 도심에 위치한 (구)잠사곤충사업장은 사업장 신축이전에 따라 본래 기능을 상실했고 미사용 건물 방치로 인해 주민들에게 경관 및 안전에 위해를 끼쳤으나 재원 부족에 따라 마땅한 활용방안을 찾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이번 선도사업 추진을 통해 공공시설, 문화시설, 근린생활시설로 복합개발하여 부족한 업무시설 해소, 주민편익 증대 및 지역 경기 활성화에 기여하고 임대수익 등으로 사업비를 충당하여 부족한 지자체 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