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17 (월)

  • -동두천 17.5℃
  • -강릉 14.9℃
  • 서울 17.8℃
  • 대전 13.2℃
  • 대구 12.1℃
  • 울산 16.6℃
  • 광주 18.5℃
  • 부산 16.5℃
  • -고창 18.0℃
  • 제주 20.2℃
  • -강화 17.3℃
  • -보은 11.9℃
  • -금산 10.8℃
  • -강진군 16.8℃
  • -경주시 12.6℃
  • -거제 17.8℃

국제

매케인 미 국방위원장. 북한문제 &트럼프 시험대

중국이 대재앙 가능성을 예방하는 일을 실천하길 기대해야 한다

 


매케인 위원장은 16일(현지시간) 한 방송에 출연, 북한의 잇따른 핵과 미사일 도발과 관련해 "중국이 열쇠" 라며, "중국은 북한 경제에 대한 통제력이 있는 만큼 원한다면 북한의 핵과 미사일 도발을 멈출 수 있다"고말했다.매케인 위원장은  "이것은 대통령에게 첫 번째 시험대가 될 듯하다. 중국은 북한을 멈출 수 있다." 며  "중국이 환율 조작국이든 아니든, 우리는 중국이 대재앙 가능성을 예방하는 일을 실천하길 기대해야 한다"고도 했다. 매케인 위원장은 또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해 군사력을 동원할 수도 있지만, 이는 한국을 향해 배치된 장사정포 등 재래식 무기를 통한 보복 공격을 야기할 수 있는 만큼 중국 등을 통한 외교적 해결이 최선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미 하원 군사위원장 맥 손베리 의원(공화·텍사스)도  폭스뉴스 방송에 출연해  “북한을 통제하기 위해 계속해 중국을 압박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