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14 (금)

  • -동두천 11.5℃
  • -강릉 20.8℃
  • 흐림서울 13.0℃
  • 구름많음대전 20.5℃
  • 대구 19.6℃
  • 구름많음울산 19.3℃
  • 구름많음광주 20.4℃
  • 구름많음부산 17.5℃
  • -고창 18.8℃
  • 맑음제주 23.0℃
  • -강화 12.4℃
  • -보은 18.4℃
  • -금산 18.9℃
  • -강진군 19.0℃
  • -경주시 21.2℃
  • -거제 18.0℃

부산광역시

아시아 4개국 초청 국제연수 운영

“이번 연수로 개발도상국의 자매도시 스스로가 점차 농업분야의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노하우를 공유할 계획이며, 향후에도 지속가능한 사업을 구상하고 농업환경 개선에 기여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

부산광역시와 부산국제교류재단은 부산시농업기술센터와 협력해 아시아 4개국 자매도시 농업분야 관계자 16명을 부산으로 초청하여  16일부터 23일까지 'ODA 관계자 초청 국제연수(농업과정)'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수에는 부산의 자매도시인 필리핀 세부주, 캄보디아 프놈펜, 몽골 울란바토르, 라오스 비엔티안의 농업 및 국제교류 관련 공무원 및 대학교수 등이 참가하게 된다. 이들은 연수기간 한국과 부산의 농업정책 및 농촌지도 성공사례를 배우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부산시의 선진농업을 체험할 계획이다.

연수단 파견 전 연수과정에 대한 설문조사를 통한 의견을 받아 반영하여 강의를 계획하였으며, 연수단은 한국의 농업정책 및 농촌지도사업 전략, 친환경농업, 농기계임대사업 등에 관한 강의와 엄궁 농산물 도매시장 등의 관련 기관을 견학할 예정이다.

또한, 부산대학교 생명자원과학대학을 방문하여 한국의 농업교육과정도 살펴볼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20일부터 열리는 부산도시농업박람회와 국제 치유농업 심포지엄에 참가하여 폭넓은 범위의 농업을 접하고, 강서구 농가에서 벼 육묘 관리기술을 직접 배워보는 농가체험 등 강의 뿐만 아니라 현장견학을 통한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연수로 구성하였다.

부산국제교류재단 ODA 초청연수 관계자는 “이번 연수로 개발도상국의 자매도시 스스로가 점차 농업분야의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노하우를 공유할 계획이며, 향후에도 지속가능한 사업을 구상하고 농업환경 개선에 기여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5.9 장미대선 5당후보 첫TV토론회 불꽃논쟁 펼처 13일 한국기자협회주관 5.9 장미대선후보들의 첫 TV토론회가 상암동 SBS 공개홀에서 있었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안철수 국민의당, 홍준표 자유한국당, 심상정 정의당,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가 함께한 이날 토론회는 사드 배치와 법인세 인상, 사면 등에 관한 사안을 두고 불꽅 튀는격론을 벌였다. 한반도 위기설이 제기되면서 국민적 불안감이 확산됨에 따라 사드 배치 등을 둘러싼 논쟁을 펼쳤다. 사드 공방 과정에서 가장 빛을 발한 후보는 심상정-유승민 후보였다. 사드와 관련해 정반대 입장을 갖고 있는 이들이었지만 후보의 ‘정책 검증’이라는 주제에 걸맞은 격돌이 이어졌다. 특히 심상정 유승민 두후보는 사드에 대해 대선을 코앞에 둔 지금까지 안보에 관한 자신만의 철학을 갖고 기존의 입장을 유지해왔다. 문 후보는 "미국 대통령에게 전화해 동의 없는 일방적인 선제타격이 안 된다고 알려 보류시키겠다"며 "전군에 비상명령을 내려 국가비상체제를 가동한 뒤 대북채널을 가동해 도발 중단을 요구하고 중국과도 공조하겠다"고 답하며 "우리 군의 사드 배치든 추가 도입이든 막대한 재정 소요가 필요한데, 헌법상 국회 비준동의 사항이 아닌가"라며 국회 비준 동의를 요구하기도했다. 안 후보는